Postings (Total 277건)
덕수궁 배롱나무
덕수궁 돌담길을 따라 걷다 덕수궁 안으로 들어갔다덕수궁에 있는 배롱나무(백일홍나무)를 찾아 사진에 담다
꼼지락덕후(okju0718)  |  2019-08-22 15:24
라인
해바라기
키 작은 해바라기....키는 작아도 이를 앙다문 의지는...
억수로빠른 거북이(turtle7997)  |  2019-08-22 14:54
라인
포도^^
직원이랑 점심 먹으러 간 식당에 있던 ....아직 덜 익었지만 소담(?)스럽게 달렸길래...^^
억수로빠른 거북이(turtle7997)  |  2019-08-21 13:47
라인
능소화
도심 소공원 분수대 근처에 있던....
억수로빠른 거북이(turtle7997)  |  2019-08-21 13:44
라인
분수
도심 속의 소공원에서 분수가 ....여름의 끝 자락이네요...^^
억수로빠른 거북이(turtle7997)  |  2019-08-21 13:42
라인
열대수련- 보라빛 향기
영s(kyoung50)  |  2019-08-20 17:38
라인
[미소] 나 삐졌다냥~! 건들지 말라냥!
※ 추천과 댓글은 작성자에게 많은 힘이 됩니다!!나 삐졌다냥!건들지 말라냥~!혼자의 시간이 필요하다냥..-_ -^
난초나라(kjkyj)  |  2019-08-20 10:26
라인
[웃음] 내가 베스트드라이버다 멍~!
※ 추천과 댓글은 작성자에게 많은 힘이 됩니다!!운전 배우고 싶냐 멍?잘봐라 멍~운전은 이렇게 하는 거다 멍^^
난초나라(kjkyj)  |  2019-08-20 09:48
라인
파란 하늘 ...
구름 한점 없는 파란 하늘...너무 고운 색상에 반했습니다.
영s(kyoung50)  |  2019-08-19 18:09
라인
복숭아... 너무 탐스럽다.
복숭아가 보암직도 하고 먹음직도 하다.
영s(kyoung50)  |  2019-08-19 18:08
라인
연못에 비친 그림자
더운 여름 해빛에 비친 연잎의 그림자....
영s(kyoung50)  |  2019-08-19 18:06
라인
물빛 그리고 바다
물빛이 시시각각 달리보이고장소마다 달리 보입니다.옥빛 블루......
바라보기(qkfkqhrl)  |  2019-08-19 08:32
라인
[웃음] 자는데 건들지 말라냥~!
※ 추천과 댓글은 작성자에게 많은 힘이 됩니다!!누가 자는데 건드린다냥....아오~! 건들지 말라냥..ㅠㅠ잠자고 나서 보자 집사양..!
난초나라(kjkyj)  |  2019-08-19 01:28
라인
[웃음] 역시 싸움 구경이 제일 재미있지~
※ 추천과 댓글은 작성자에게 많은 힘이 됩니다!!(웅성 웅성)응? 저쪽에 뭔 싸움이 났나보네 ㅋㅋㅋ역시 싸움구경이 재미있지!
난초나라(kjkyj)  |  2019-08-19 01:06
라인
[정보] 빈속에 먹으면 안 좋은 음식 한장으로 보기!
※ 추천과 댓글은 작성자에게 많은 힘이 됩니다!!예전에 제가 빈속에 아침에 먹으면 안 좋은 음식에 대해서 포스팅을 했는데요.인터넷 검색...
난초나라(kjkyj)  |  2019-08-19 00:54
라인
먼 심해선 밖의 한 점 섬수회의 자맥질이 무산되고명패를 달지 않은 섬섬이 내앞에 있다.
바라보기(qkfkqhrl)  |  2019-08-19 08:34
라인
하늘타리
어린시절 타래박이라고 부르던 꽃이다.박보다는 작은 박처럼 생긴 열매가 열리는데 당시에는 먹지 않았던 것으로 기억한다.한약재로는 쓴다고 ...
바라보기(qkfkqhrl)  |  2019-08-18 20:44
라인
매미
태풍이 지나간 후 폭염이 어느 정도 누그러져서 근처에 있는산에 올랐다. 요란한 매미 소리에 눈을 돌리니 매미의 모습이 보였다.사진을 찍...
바람처럼(chang)  |  2019-08-18 07:44
라인
[미소] 아가양 거기 있는 거 다 안다냥~
※ 추천과 댓글은 작성자에게 많은 힘이 됩니다!!아가양 얼른 나오라옹~거기 숨어 있는 거 다 안다냥~!!맘마 먹으러 가자냥~
난초나라(kjkyj)  |  2019-08-18 02:28
라인
[웃음] 자 게임을 시작하지..흐흐
※ 추천과 댓글은 작성자에게 많은 힘이 됩니다!!운동할 준비 되었나?(핸드폰 올려놓고)자 게임을 시작하지..흐흐~
난초나라(kjkyj)  |  2019-08-18 01:14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