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오늘의 Mission
HOME 오늘의 Mission
세뱃돈 주고받는 풍습을 아예 없애자

세배는 지난 세월에 감사한다는 뜻을 가진 설 명절 고유의 풍속이다. 새해 첫날 웃어른께 인사를 드리고 그간 보살펴주심에 감사드리며 안녕하기를 기원하면서 큰절을 올리는 방식이다. 이의 기원은 1925년으로 거슬러 올라간다. 서예가 최영년의 시집 ‘해동죽지’에 세배에 대한 기록이 처음 등장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국립민속박물관 정연학 연구관에 따르면 세뱃돈 풍속은 중국이나 일본의 영향을 받은 것으로 추정된다. 중국에서는 11세기부터 붉은 봉투에 세뱃돈을 주는 풍습이 있었고, 일본 역시 17세기부터 세뱃돈 풍습이 있었던 것으로 확인된다. 이로 비춰볼 때 아마도 개항 이후 일본인과 중국인이 국내 들어와 살면서 영향을 받았을 것으로 예측된다는 게 정 연구관의 주장이다.

하지만 근래 세뱃돈 지출에 대한 부담감을 호소하는 사람들이 늘고 있다. 직장인 10명 가운데 8명가량은 설 명절 지출에 대한 부담감을 느끼는 것으로 나타났다. 취업포털 ‘사람인’이 직장인을 대상으로 ‘설 지출 부담감’에 대한 조사를 벌인 결과 76.3%가 ‘설 명절 지출에 부담을 느낀다’고 응답한 것이다.

그렇다면 세뱃돈이 구체적으로 얼마씩 지출되고 있기에 부담을 느낀다고 하는 걸까? 취업포털 ‘잡코리아’와 ‘알바몬’이 성인남녀 1217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한 결과 올해 설 연휴 예상 경비는 평균 41만4000원으로, 이 중 18만1000원을 세뱃돈으로 쓰겠다고 한 것으로 나타났다.

ⓒpixabay

평균의 함정일까? 예상보다 적은 액수라 놀랍다. 개인적으로 보자면 솔직히 이 정도만 돼도 부담감을 덜 느낄 것 같은데 말이다. 그렇다면 현실은 어떠한가? 5만원짜리 지폐가 등장한 뒤로 적어도 세뱃돈만큼은 만원짜리 지폐가 예전의 천원짜리로 여겨질 만큼 인플레가 심해졌다. 아이들도 이에 적응되어 신사임당이 그려진 지폐가 아니면 코웃음을 칠 정도다.

여기에 입학이나 졸업 등 누군가 통과의례라도 치르게 되면 세뱃돈 지출이 몇 배로 껑충 뛰는 건 예삿일로 빚어지곤 한다. 조카가 많을 경우 기십만 원 정도는 우습게 나간다. 현실이 이러하다 보니 즐거워야 할 설 명절이 세뱃돈이라는 이러지도 저러지도 못하는 풍습 때문에 부담감에 짓눌려 그다지 즐겁게 다가오지 않게 되는 것이다.

물론 혹자는 이렇게 말할지도 모른다. 액수가 중요한 건 아니니 소신껏 주면 되지 않겠느냐고. 그러나 이게 어디 말처럼 쉬운 일인가. 비단 체면 때문만은 아니다. 손위 형제나 손아래 형제는 이만큼을 준비해오는데, 나만 생뚱맞게 소신대로 했다가 나중에 무슨 원망을 듣게 될는지는 이를 보지 않고서도 뻔하니 말이다. 세뱃돈 때문에 눈치를 봐야한다는 우스갯소리가 나오는 건 다름 아닌 이러한 이유 때문이다.

근래 사회 일각에서 유교식 전통문화를 걷어내자는 주장이 쏟아지고 있다. 제사 문화도 그렇거니와 명절 때의 각종 격식 등도 이제는 변화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점차 거세지고 있는 것이다. 이참에 우리의 세배 문화도 좀 바꿔보자.

새해 첫날 웃어른의 안녕을 기원하며 절을 올리는 문화는 일견 바람직해보이지만, 그에 따르는 대가로 지금처럼 현금을 주는 건 그다지 좋은 문화가 아닌 것 같다. 기원을 살펴보더라도 우리만의 전통 문화라기보다는 중국이나 일본으로부터 건너온 풍습일 가능성이 농후하니 이참에 이를 바꾸는 게 어떨까. 사회 구성원 10명 중 8명이 부담감을 느낄 정도이고, 게다가 우리만의 전통 문화가 아니라면 굳이 이를 지켜나가야 할 하등의 이유가 없다. 이참에 세뱃돈 주고받는 풍습을 아예 없애자.

4
0
좋은 포스트 후원하기
로그인

Nomad의 다른 포스트 보기
댓글쓰기 13개, 60자 이상 댓글에는 토큰 20개 (BUGS)를 드립니다.
전체보기
  • mykim(kmykkh) 2019-02-11 23:52:20

    세배돈을 나눌 가족이 있다는것이 행복이 아닐까요.
    조금이나마 서로 감사를 표하며 덕담을 나눌수 있는 가족이 많았으면 좋겠습니다.   삭제

    • 송이든(widely08) 2019-02-11 21:43:09

      이게 받는 입장에서는 이 날이 좋구요. 주는 입장에서는 이 날이 싫더라구요. 그렇다고 애들의 희망을 없애기가 그렇네요.   삭제

      • 청사진(kms0311) 2019-02-11 21:04:08

        세뱃돈이 좋을수도 나쁠수도..^^;;   삭제

        • Jesse_h(branewd) 2019-02-11 18:18:27

          제가 세뱃돈을 받았던 시절에는 몰랐는데, 드려야 할 나이가 되니 세뱃돈이 부담스럽더라구요. 꼭 돈이 아니더라도 진심으로 마음을 전하는 명절이 되면 좋겠습니다..^^   삭제

          • 바라보기(qkfkqhrl) 2019-02-11 09:18:49

            미풍양속은 계승 발전시켜야 겠지만 그시대와 현실에 따라 변하는것이 세상사라고 보아지네요.
            좋은일도 경우가 있고 나쁜것도 어느때는 약이 될 수 있으니...
            잘 보았습니다.   삭제

            • 필푸리777(osj78028) 2019-02-10 22:49:50

              NOMAD님 포스팅대로 부스러기 오래된 풍습은 어려운 시기에는 좀 딜레이가 되어도 나쁘지 않다고 동의합니다. 요즘 직장에서 후배들은 청첩장도 진짜 친하지 않으면 욕을 바가지로 하면서 청첩장을 버리더라구요 (초큼 놀랐습니다) 아니면 축의금 10만원 모아서 내고 6명이 식사하러 몰려가기도 하더라구요. 이러면 결혼식비용이... @@ 마찬가지로 설명절 쇠기도 빠듯한 시기에 어린 애들에게 오만원, 십만원은 좀 사라져도 된다고 생각합니다.   삭제

              • 로자 레드(caren124) 2019-02-10 21:50:56

                명절때가 되면 그전부터 돈에 대한 압박이 생깁니다. 많이 주지 못해서 조카들에게도 미안하고 집에 가기 싫어집니다. 세배돈은 평범한 사람들에게 큰 부담일것이고 돈때문에 부담갖지말고 즐겁게 보낼수있게 바뀌었으면 합니다. 좋은 의견입니다.   삭제

                • 한란(cutesaseum) 2019-02-10 21:33:40

                  결혼 전에는 몰랐는데 결혼 하고보니 지출이 상당하더라구요.. 좋은 의미가 아닌 마음의 부담인거 같아요.. 요즘은 명절에 남자들도 많이 참여하기는 하나 아직까진 그러네요..ㅜㅜ 며느리입장에서는 명절이고 뭐고 없었으면 좋겠어요 ㅜㅜ   삭제

                  • 한주포토(arisong48) 2019-02-10 21:30:28

                    돈도그렇고 명절이런거 다없애는게 어떤가요ㅎ며느리들도 다싫어하는 명절 이제는 일상을 명절이라 생각하고 매일을그리살면되는데명절로 힘드는사람많은게
                    현실이니까요   삭제

                    • pek0501(pek0501) 2019-02-10 19:55:23

                      해마다 명절이 되면 지출이 많아 부담이 되는 게 사실입니다. 추석보다 설날은 세뱃돈까지 챙겨야 하니 더 그렇지요. 게다가 저는 서울에서 시댁 대구로 가야 하니 차비도 많이 듭니다. 그래도 예전보다 나아지긴 했어요. 조카들이 커서 돈을 벌게 되어 중고등학생인 두 조카만 챙기면 되니까요. 어쨌든 다같이 없애는 걸로 의견이 모아진다면 편하다고 여길 분들이 많을 것 같습니다. 지지합니다.   삭제

                      • 캔들(Candle9) 2019-02-10 17:08:47

                        간만에 요런 본질적인 문제들에 대해서 고민해 보는 시간을 가졌네요ㅎㅎ
                        우리나라는 가족간 호칭도 그렇고 개선할 부분이 많은 듯 합니다^^
                        후원드리고 가요:)   삭제

                        • 캔들(Candle9) 2019-02-10 17:07:50

                          설지출이 부담이 되는 건 사실일 듯 합니다. 저는 아직 세벳돈을 줄 조카도 없고 하지만 생각해보니 그렇네요ㅎㅎ 하지만... 그래도 주고 받는 가운데도 오가는 정이 있지 않을까요?ㅎㅎㅎ   삭제

                          • 투자맨(gkql18) 2019-02-10 16:48:56

                            부담이 되는 건 사실이죠 ㅎㅎ
                            5만원짜리가 등장하고 부터 만원짜리의 가치가 하락한 것 같은 느낌이..
                            그러나 제 월금은 동결이죠..   삭제

                            icon인기 포스트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