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Life 일상생활(자유주제)
내 곁에 너를 붙잡는다.
   
   
생각이 많아지고 네 곁의 누구도 힘이 되지 않아 외롭겠지만
가끔은 모두가 그렇단 사실을 잊지 마.

내 사람 같은 친구도 나를 이해하지 못하고 함께 살아온 가족조차
너를 쓸쓸하게 하지만 사실은 깊이 사랑하고 있다는 사실을 잊지 마.

골목마다 사람마다 바람만 가득한 차가운 이 세상에 금쪽 같은
시간을 뚫고 네 안부를 물어오는 사람이 있다면 그것 만으로
너는 충분히 행복한 존재라는 사실을 잊지 마.

누군가는 너를 위한 글을 쓰고 있다는 걸 너의 우울을 끌어
안기 위해 위로를 하고 있다는 걸 슬퍼하지 말고 괴로워 하지 않길.

바람도 가끔은 불기가 지겨워 적막하고 해바라기도 가끔은
목이 아프고 연어도 가끔은 제 갈 길이 막막해 폭포에
쓰러지곤 하는데 네가 지금 좌절이 된다고 해서 홀로 울지 않길.

너는 많은 사랑을 가진 사랑으로서 사람이 된 사랑의
존재라는 걸 절대 잊지 마.

-'내 곁에 너를 붙잡다' 중- #좋은 글
0
0
I love this posting (Send donation)
로그인

비젼라이트의 다른 포스트 보기
Comments 1개, 60자 이상 댓글에는 토큰 20개 (BUGS)를 드립니다.
20 tokens (BUGS) will be given to comments longer than 60 characters.
Show all comments
  • 캔들(Candle9) 2019-02-13 23:55:08

    함께 살아온 가족 조차 너를 쓸쓸하게 한다는 말이.. 참 공감되네요.
    요즘시대에 들어 더 그런 것인지는 모르겠지만 성인이 되니 무슨 말인지 알겠더라구요.
    그래도 사랑한다는 사실을 잊지말아야 하죠.   삭제

    icon인기 포스트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