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Life 나의 일기(My Diary)
울 동네에 꽈배기집 생겼대요..

한2주전인가??

꽈배기집 오픈 했다고 

홍보겸 해서 제가 근무하는 곳에 주인아줌마가 오셨거든요... 먹어 보라고 갓 만든 꽈배기와 함께 말이죠..

찹쌀이 들어가서 그런지 엄청 쫄깃졸깃하고 

색깔도 뭔가 조금 노랗다고 해야 .. 그러니까 뭔가 더 특별해 보이고..

더 맛있는 거 같기도 하고 

지난주 촌에 갈때 배 고파서 그런지 너무 맛있어서 오늘 또 한번 사먹으러 들렀지요...^^

 

 

 

 

#나의일기#꽈배기
0
0
I love this posting (Send donation)
로그인

상큼체리걸의 다른 포스트 보기
Comments 4개, 60자 이상 댓글에는 토큰 20개 (BUGS)를 드립니다.
20 tokens (BUGS) will be given to comments longer than 60 characters.
Show all comments
  • 은빛태양을사랑할래(yulan21) 2019-05-19 13:42:39

    체인점인가요? 저희 동네에서도 비슷한 걸 본 것 같아요. 요즘 꽤배기는 옛날같지 않게 부드럽고 쫄깃쫄깃해서 좋더라구요.   삭제

    • 알짬e(alzzame) 2019-05-18 20:23:52

      꽈배기? 요즈음 꽈배기가 그리 먹고 싶다고 한 친구가 있었는데..
      저는 꽈배기를 좋아하지는 않습니다만 지나다가 눈에 띄면 함 먹어봐야겠습니다.
      위치는 전화로 찾아봐야겠습니다.   삭제

      • justy(justy) 2019-05-18 20:16:34

        그냥 지나치게 어려운게 꽈배기 가게 앞인 듯 합니다.
        고등학교 다닐때 먹던 꽈배기가 생각나서 그냥 지나치지 못하고 ...   삭제

        • 억수로빠른 거북이(turtle7997) 2019-05-18 18:59:19

          어!!! 나도 꽈배기 좋아하는데...^^
          어릴 때는 먹고 나면 속이 쓰려서 잘 안먹었는데 시간이 지나면서 입맛도 변하는지 요즘 부쩍 꽈배기를 즐겨 찾게 되네요...ㅎ   삭제

          icon인기 포스트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