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Today's Mission
[미션]잘 버리는 습관이 잘 아끼는 것

 

 

버리는 법칙.

1. 1년이 지나도록 한 번도 사용하지 않은 

자리만 차지하는 물건

 

2. 옷이 빽빽하게 빈틈없으면

새로운 옷을 구입할 능력이 저하된다

공기가 통하도록 정리 할 것.

 

3. 정리하는 물건들은 반드시 깨끗하게

세척한 후 정리해서 내어놓을 것

 

4. 1년에 30%씩 전체 집안의

오래되고 사용하지 않는 물건을 정리 할 것.

 

5. 모든 물건은 맑고 깨끗한 컬러를 선택하고

콤콤하고 칙칙한 것, 싼티나는 물건은 멀리할 것.

 

 

 

 

 

아끼는 방법

A. 월급에서 30%는 반드시 자신의

발전을 위해 공부하고 지인들이나

가족과 친목도모에 쓰고, 물건을 사는데 쓴다.

 

B. 남에게 물건을 건네 줄때는

충분히 사용할 수 있는 상태가 좋은 것을 주어야 한다.

 

C. 마음에 드는 중고 물품을 구입할 때는

'고맙게 잘쓰겠다'라고 마음속으로 말하고 집안에 들인다.

 

D. 칼은 반드시 돈을 지불하고 받는다 그렇지 않으면

금전을 주고 구입해서 사용해야 한다.

 

E. 할머니, 어머니가 수십년 전에 입으셨다던

물건을 받아서 사용하는 일은 좋지못하다

잘 간직하는 것으로만 하던가 버리는 것이 맞다.

 

F. 지나치게 오래된 물건을 사용하는 습관을 버려야한다.

 

G. 이사 갈때는 집안에 있던 물건 중 오래된 순서로

30% ~ 50%를 버리고 가야 새로운 기운을 받을 수 있다.

 

 

재물이 순환하여야 풍요로워 진다고 하여

평소 물건을 정리하는 방법에 대해 

배워서 현실에 사용하려고 노력하는 부분인데

 

시대가 시대이니 만큼 아낄 필요도 없고

구입할 때도 신중하여야하고

처분할 때에도 잘해야 하는데 역시 쉽지는 않다.

 

아무리 좋은 다이아몬드도

이제는 합성다이아몬드 덕분에 떵값이 되어간다고 한다.

 

다이아몬드가 시장에  내다 판 물건으로 넘쳐난다니

시대가 변하기는 변했다.

 

아끼다가 남에게 줄 수 있는 시기마저

넘기지 않도록 해야겠고 잘 버리는 습관도 중요

하다는 생각은 변함이 없다.

 

 

5
0
I love this posting (Send donation)
로그인

Joogong의 다른 포스트 보기
Comments 13개, 60자 이상 댓글에는 토큰 20개 (BUGS)를 드립니다.
20 tokens (BUGS) will be given to comments longer than 60 characters.
Show all comments
  • 윌비리치(lswlight) 2019-06-24 12:13:44

    맞습니다. 잘 버리는 습관이 잘 아끼는 것이죠 저도 이걸 잘못해서 항상 집에 옷이 많네요 먼가 아까워서 ㅠㅠㅠㅠ   삭제

    • 토루(torooc) 2019-06-15 14:47:03

      우아, 복사해서 컴퓨터 엎에 붙여 놓고 실천하고 싶어지네요. 1년애 한 번씩, 말씀해 주신 대로 30%는 아니더라도, 1년에 한 번씩은 정리를 해 보리라 마음 먹습니다.   삭제

      • kjh8613(kjh8613) 2019-06-12 19:32:46

        다 옳으신 말씀이라 실천만이 제게 남았습니다.요새 유행하는 미니멀라이프 노하우 같습니다.뭐가 무서워서 버리지 못하는 제 못난 마음 배움으로 얻었습니다.감사합니다.   삭제

        • 78rang(78rang) 2019-06-12 14:40:32

          세사메서 내가 제일 못하는것중의 하납니다, 청소, 정리정돈, 버리기, 이 모든게 일막상통하는데, 차일피일 하루이틀 넘기고 미루다 보면 결국 이런 악습이 마음의 찌꺼기가되어 몰아치기 청소하다 웬종일 소진하기도,   삭제

          • 스프링걸(locust1113) 2019-06-12 12:33:31

            버리는게 많이 힘들죠. 잘 버리는 것도 능력이 것 같아요.잘 버려야 새로운 기운이 들어올 슈 있다는 건 정말 좋은 말인 것 같네요~ 오늘 물건 정리를 해봐야겠어요~   삭제

            • sdjohn(sdjohn) 2019-06-12 00:12:41

              잘 버리는 정도가 아니네요
              무슨 버리는 데도 예술적 경지와 승화된 철학이 담겨있는 듯 합니다
              칼은 이해하기 힘든 철학같은데요^^   삭제

              • jasmine(jasmine) 2019-06-11 20:55:20

                진짜 잘 안버리는데 요즘 좀 버리기를 시작했습니다
                버리야 정리가 되고 새로운것에도 눈을 들수 있으니까요
                님의 말씀 중 월급의 30%는 자기개발및 지인 가족을 위해 쓴다는 말 명심하고 가보려구요 ^^   삭제

                • 난초나라(kjkyj) 2019-06-11 20:53:01

                  잘 버리는 습관 A~G까지 잘 봤씁니다! 좋은 글만 가득하네요 ^^ 좋은 포스팅에 후원과 추천 드리고 갑니다~~!   삭제

                  • 송이든(widely08) 2019-06-11 18:12:04

                    적당한 때 잘 버리는 것도 나름 아끼는 방법이었다는 걸 알게 됐습니다.
                    사들일 줄 알기만 하고 못 버리는 것도 병이지요.   삭제

                    • 메이블록(maybugs) 2019-06-11 14:37:10

                      재물이 순환하여야 풍요로워진다는 말씀에 공감합니다.
                      잘 나누고 잘 쓰고 잘 구입하고 잘 버리는것 쉬운것 같지만
                      쉽지 않아 노하우가 필요한 일인것 같습니다.   삭제

                      • 은빛태양을사랑할래(yulan21) 2019-06-11 12:00:10

                        구구절절 옳은 말씀이시네요.. 잘 버리는게 잘 아끼는 것일 수도 있죠.. 정말 X되기전에 꼭필요한 누군가에게 주는 것도 잘버리고 아끼는 것인데.. 그냥 끼고만있다가 처치곤란..   삭제

                        • Tanker(icarusme) 2019-06-11 09:14:54

                          몇년이 지나도 한번 쓰지도 않는 물건 투성이죠.
                          옷걸이만 봐도 답답함이 밀려옵니다.
                          몇년째 입지 않는 남방이 왜 그리 많은지.   삭제

                          • 눈빛반짝+ +(douall) 2019-06-11 09:00:45

                            사람들이 고가의 물건이나 애장했던 물품에 너무 애착을 가지는데...세월이 지나 이미 기가 소진된 물품은 오히려 좋지 않은 기운을 불러들이기도 하죠. 들여놓을때도 심사숙고해서 들이고, 필요하지 않은것은 그때그때 정리하는게 좋은것 같아요. 이사갈때는 어쩔수 없이 다 버리게 되니깐 홀가분하네요^^   삭제

                            icon인기 포스트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