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Book, Art, Movie 책&인문학
눈에 보이는게 전부가 아니다

 

두 천사가 여행 중에 어느 부잣집에서 하룻밤을 보내게 되었습니다.
거만한 부잣집 사람들은 저택에 있는 수많은 객실 대신
차가운 지하실의 비좁은 공간을 내주었습니다.


딱딱한 마룻바닥에 누워 잠자리에 들 무렵,
늙은 천사가 벽에 구멍이 난 것을 발견하고는
그 구멍을 메워주었습니다.

 

 

젊은 천사는 의아해하며 말했습니다.
"우리에게 이렇게 대우하는 자에게 선의를 베풀 필요가 있습니까?"

그러자 늙은 천사는 대답했습니다.
"눈에 보이는 게 전부가 아니라네."


다음 날 밤 두 천사는 몹시 가난한 집에 머물게 되었는데,
농부인 그 집의 남편과 아내는 그들을 아주 따뜻이 맞아 주었습니다.
자신들이 먹기에도 부족한 음식을 함께 나누었을 뿐 아니라,
자신들의 침대를 내주어 두 천사가 편히 잠잘 수 있도록
배려를 아끼지 않았습니다.

 

 


그런데 다음 날 아침, 농부 내외가 눈물을 흘리고 있었습니다.
이유는 그들이 우유를 짜서 생계를 유지할 수 있었던
하나밖에 없는 암소가 죽었기 때문이었습니다.


젊은 천사가 화가 나서 늙은 천사에게 따졌습니다.
"어떻게 이런 일이 일어나게 내버려 둘 수 있습니까?
부잣집 사람들은 모든 걸 가졌는데도 도와주었으면서,
궁핍한 살림에도 자신들이 가진 전부를 나누려 했던 이들의
귀중한 암소를 어떻게 죽게 놔둘 수 있단 말입니까?"

 

 


그러자 늙은 천사가 대답했습니다.
"우리가 부잣집 저택 지하실에서 잘 때,
난 벽 속에 금덩이가 있는 것을 발견했지.
나는 벽에 난 구멍을 봉해서 그가 금을 찾지 못하게 한 것일세.
어젯밤 우리가 농부의 침대에서 잘 때는
죽음의 천사가 그의 아내를 데려가려고 왔었네.
그래서 대신 암소를 데려가라고 했지.
눈에 보이는 게 전부가 아니라네."

 

 

 

 

0
0
I love this posting (Send donation)
로그인

돌아온장고의 다른 포스트 보기
Comments 2개, 60자 이상 댓글에는 토큰 20개 (BUGS)를 드립니다.
20 tokens (BUGS) will be given to comments longer than 60 characters.
Show all comments
  • 무한천공(sizers) 2019-06-15 10:12:18

    눈에 보이는 게 전부가 아니다라는 말에 백퍼센트 공감합니다. 조금 더 이해하려고 노력하면 금방 보이는 것 들이 대충 눈에 보이는대로 해석하면서 잘못된 결과를 도출하고 말죠   삭제

    • 바라보기(qkfkqhrl) 2019-06-15 02:00:30

      눈에 보이는 것이 전부가 아니라고 하시는군요.
      우리는 눈에 보이는 것만으로 남의 이야기를 다아는 양 해댑니다.
      충분히 알려고도 하지 않습니다.
      이글이 경종이 되었으면 합니다.   삭제

      icon인기 포스트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