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Life 일상생활(자유주제)
어느 20대 청년의 유언장과 유서

 

거사 직전에 김구에게 남긴 유언

 

< 강보에 싸인 두 아들 모순과 담에게 >


너희도 만일 피가 있고 뼈가 있다면 반드시
조선을 위해 용감한 투사가 되어라
태극의 깃발을 높이 드날리고 나의 빈 무덤 앞에 찾아와
한 잔의 술을 부어놓아라
그리고 너희들은 아비 없음을 슬퍼하지 말아라
사랑하는 어머니가 있으니 어머니의 교양으로 성공자를
동서양 역사상 보건대 동양으로 문학가 맹자가 있고 
서양으로 불란서 혁명가 나폴레옹이 있고
미국에 발명가 에디슨이 있다.
바라건대 너희 어머니는 그의 어머니가 되고
너희들은 그 사람이 되어라

 

 


"고향에 계신 부모 형제 동포여!
더 살고 싶은 것이 인정입니다.
그러나 죽음을 택해야 할 오직 한 번의
가장 좋은 기회를 포착했습니다.
백 년을 살기보다 조국의 영광을 지키는
이 기회를 택했습니다.
안녕히, 안녕히 들 계십시오."  

 

-윤봉길 유서 중 동포에게 보내는 글-

 


25세때 순국하심...

 

 

 

1
0
I love this posting (Send donation)
로그인

돌아온장고의 다른 포스트 보기
Comments 1개, 60자 이상 댓글에는 토큰 20개 (BUGS)를 드립니다.
20 tokens (BUGS) will be given to comments longer than 60 characters.
Show all comments
icon인기 포스트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