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Postings (Total 1,521건)
(Poem) 나도 좀 살자
마음만은 요리사 백종원인데아빠는 오늘도 너와 함께 홍콩반점에 가구나마음만은 육아달인 오은영 박사인데아빠는 오늘도 너에게 소리치는구나마음...
glassonly  |   4  |   379  |   217,289   |   1
라인
(Poem) 아들아 부탁한다
아들아 아빠가 부탁한다게을러지거라일찍 자고 늦게 일어나면 된다나도 좀 쉬자아들아 아빠가 부탁한다집에서 뛰지 말거라아래층 아저씨 열 받는...
glassonly  |   4  |   248  |   217,289   |   1
라인
(Poem) <저격> 한국
저격전쟁이 빗발치는 전장 속저 멀리 보이는저격수 그 조그마한 망원경으로무얼 보고있으랴저 멀리그 님만 바라보네빗발치는 핏빛소리에 저 멀리...
didgurwns89  |   8  |   777  |   54,010   |   5
라인
(Poem) 친구의 나이테
친구의 나이테칭구야 밥 한 끼 하자.밥상머리에 그려진 나이테 위오십년을 그린 손 내려다 본다.젊음을 즐길 줄 모르고 돌 움키던 손서울 ...
sdjohn  |   2  |   453  |   1,053,770   |   2
라인
(Poem) 간극(間隙)
겨울에서 일찍 찾아온 여름이봄의 온기을 그리웁게 하지 않는가?겨울과 여름사이 간극이 좁다는 게... 의미없고 이끌리는 벅찬 날들이평안한...
braiann  |   4  |   321  |   18,597   |   3
라인
(Poem) 카페에 앉아
나른한 봄 나란히 기다린 안락의자 속금새 따라온 꿈 밀어내면 더 가슴을 파고든다.긴 숨 하나 뱉어내도 진한 커피향에 씻어내도내려오는 눈...
sdjohn  |   3  |   310  |   1,053,770   |   3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