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상단여백
Today's Mission
: "나만의 꽃구경 장소" 포스팅하기 [400 BUGS] [ 마감 3월 28일 12:00]
HOME Today's Mission
전학과 늦깎이 중학생

 

중학교 입학 때의 일이 생각 납니다.

시골에서 초등학교를 마치면 당연히 면 소재지에 있는 중하교에 갈 것으로 알고 있었습니다.

그런데 중학교 입학식 전날 아버지께서 저에게 입학식에 가지 않아도 된다고 하셨습니다.

저는 깜짝 놀랐지요.

이어지는 말씀이 전학을 할거라는 것입니다.

 

나와 누나는 연년생으로 누나는 중학교 2한년이 되는데 이번에 같이 도시 학교로 전학을 간다는 것입니다.

그런데 입학식이 끝나고 몇일이 되어도 친구들은 학교에 가는데 나만 집에 있게 되었지요.

여러 이유로 전학이 늦어졌다는 얘긴데 당시엔 그 이유까진 알 바 없었죠.

우여곡절  끝에 전학을 하게되고 중학생이되었습니다.

결국 저는 입학식도 하지 않고 늑깎이 중학생이 되었습니다.

 

 

#전학#입학#중학교#바라보기
3
0
I love this posting (Send donation)
로그인

바라보기의 다른 포스트 보기
Comments 2개, 60자 이상 댓글에는 토큰 20개 (BUGS)를 드립니다.
20 tokens (BUGS) will be given to comments longer than 60 characters.
Show all comments
  • Joogong(7paradiso)VIP 2021-03-03 23:13:16 124.61.***.***

    옛날에는 비슷한 일들이 있었던시절이었나봅니다
    곧 자식들도 옛날 입학식은말이야.. 이런 말을 하겠죠
    세무언가 서운한 느낌이 없지 않네요   삭제

    • 무아딥(MuadKhan)VIP 2021-03-03 18:23:17 121.173.***.***

      당시에 우연한 기회로 며칠짜리 초단기 방학을 맞으셨네요. 중학생은 공부를 며칠 정도는 빼먹어도 큰 문제가 없을 시기이니 한창 좋을 때죠.   삭제

      icon인기 포스트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