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상단여백
HOME 뉴스 축구
거제시민축구단, 드디어 ‘첫 승’ 했다!

- 춘천시민축구단과의 7R 경기, 이주형ㆍ이유찬 연속 골.. 2:0 승리
- 5월 5일 양평FC와의 8R 홈경기에서 홈 첫 승 & 2연승 도전
 

 

드디어 ‘첫 승’이다. 거제시민축구단이 7라운드 만에 역사적인 창단 첫 승을 기록했다. 거제시민축구단(감독 송재규)은 1일 (토) 2021 K4리그 7라운드 춘천시민축구단과 맞붙었다. 경기는 14시 춘천송암스포츠타운 보조경기장에서 원정 경기로 진행되었다.

거제시민축구단은 스타팅 라인업으로 골키퍼 김상중, 수비수 표기철 – 여재율 – 장준수 – 이승준. 미드필더 엄승민 – 박동혁 - 민지홍, 공격수 이유찬 – 태현찬 - 이주형을 내세웠다.

거제는 초반부터 매서운 공격으로 골문을 위협했다. 그리고 전반 17분 거제시민축구단 주장 태현찬이 공격수 이유찬에게 상대 팀 수비 사이로 패스를 찔러 줬고, 이유찬은 돌파 후 골문 안으로 공을 연결했다. 이후 달려 들어오던 이주형이 빠르게 슛을 하였고, 그대로 골로 연결되었다.

첫 골이 터지자 선수들은 모두 서로를 축하하며 기쁨을 나눴다. 이후 후반 27분 첫 골의 주인공 이주형이 수비수 2명을 따돌린 후 크로스를 하였고, 태현찬이 감각적인 힐킥으로 이유찬에게 패스하였다. 이유찬은 침착하게 공을 잡은 후 자신의 장기인 왼발 슈팅으로 골문을 갈랐다. 

상대 팀 골키퍼가 전혀 움직이지도 못한 멋진 골이었다. 거제시민축구단이 2:0으로 앞선 채 전반이 종료되었다.

이후 후반에도 거제시민축구단의 맹공이 계속되었다. 미드필더 민지홍을 빼고 공격수 이영준을 투입하였다. 후반 막판에는 이주형, 표기철을 빼고 스피드가 좋은 신재성, 최주용을 각각 투입하였다. 거제시민축구단은 방심하지 않고 끝까지 경기에 집중하였고, 무실점으로 경기를 끝마쳤다.

기다리고 기다리던 ‘첫 승’이었다. 매번 승리의 문턱 앞에서 아쉽게 좌절하였지만, 이번만큼은 달랐다. 선수들에게는 여유가 있었고, 자신이 넘쳤다. 경기가 끝나자 선수들은 코치진과 임원진이 있는 벤치로 달려왔고, 역사적인 거제시민축구단 창단 첫 승 사진을 함께 찍으며 그 순간을 즐겼다.

경기가 끝난 후 거제시민축구단 송재규 감독은 “7라운드만의 값진 승리이다. 경기 전부터 선수들이 승리하고자 하는 의지가 상당히 강했다.”라며, “오늘 멋진 경기를 만들어 준 선수들과 프런트, 코치진에게 감사함을 전한다.”라고 말했다.

이어서 “오늘 첫 승을 계기로 앞으로 계속 나아가겠다. 오는 주 수요일 거제종합운동장에서 열릴 양평FC와의 홈경기도 꼭 승리하여 연승을 이어나가겠다”라고 전했다.

거제시민축구단의 다음 경기는 5월 5일(수) 15:00 거제종합운동장에서 열리는 양평FC 와의 8라운드이다.

역사적인 첫 승을 기록한 거제시민축구단이 이제는 홈 첫 승과 2연승을 동시에 노린다. 이날 경기는 어린이날을 맞아 특별이벤트 또한 진행한다. 홈경기에 방문한 어린이들에게 거제시민축구단 사인볼을 증정한다. (초등학생 이하, 보호자 동반 시 선착순 300명)

거제시민축구단이 홈 관중들 앞에서 또 한 번 승리의 사진을 찍을 수 있을지 모두가 기대하는 바이다.
 

 

 
< 저작권자 ⓒ 거제타임라인 (http://www.gjtline.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0
I love this posting (Send donation)
로그인

의 다른 포스트 보기
Comments 0개, 60자 이상 댓글에는 토큰 50개 (BUGS)를 드립니다.
50 tokens (BUGS) will be given to comments longer than 60 characters.
Show all comments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 포스트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