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NFT
포스트 수정 Edit포스트삭제 Delete
기아, 국내 車 브랜드 최초 NFT 발행…'기아 EV NFT' 6개 작품

기아가 국내 자동차 브랜드 최초로 'NFT'(Non Fungible Token, 대체 불가 토큰)'를 발행한다. 

기아는 기아 전기차 라인업을 활용해 자체 제작한 '기아 EV NFT' 6개 작품을 26일부터 4월1일까지 NFT 유통 플랫폼 '클립 드롭스(Klip Drops)'에서 판매한다고 24일 밝혔다. 

기아 디자인센터 디자이너들은 '기아 EV의 현재와 미래'를 주제로 △전용 전기차 EV 시리즈의 첫 모델 'EV6' △2023년 기아 전기차 라인업에 추가될 예정인 플래그십 모델 EV9의 콘셉트카 '콘셉트 EV9' △올해 상반기 출시될 기아 대표 친환경 SUV '니로 EV'를 디지털 아트로 제작했다.

이번에 공개되는 작품은 EV6를 활용한 'Opposites United of EV6', '완성의 미학 (Aesthetics of completion)', 'PORTAL' 3종과 콘셉트 EV9을 활용한 'Autumn Allure(가을의 매력)', 'Sustainable movement' 2종, 니로 EV를 활용한 'The PROCESS' 1종 등 총 6개작이다. 

'기아 EV NFT'는 카카오 블록체인 계열사 '그라운드X'에서 운영하는 NFT 유통 서비스 '클립 드롭스'에서 350클레이(KLAY) 확정가로 작품별 10개씩 총 60개가 판매될 예정이다. 구매를 원하는 이들은 가상자산 거래소에서 클레이를 매수한 후 '클립 드롭스'로 클레이를 전송해 원하는 작품을 구매하면 된다. 

기아는 네이버 해피빈을 통해 수익금 전액을 해양 환경 보호 연구를 진행하는 '동아시아 바다공동체 오션'에 기부한다. 이를 통해 지속가능한 움직임에 동참해 ESG 경영을 적극 실천한다는 방침이다. 

아울러 NFT 구매자(1차 구매자 한정)에게 기아 전기차 중 1개 차종을 오는 5월부터 12월 중 원하는 날짜에 6박7일 동안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기아 관계자는 "기아는 2027년까지 총 14종의 전기차 라인업을 구축하고 2030년까지 전기차 120만대 판매 달성을 목표로 '지속가능한 모빌리티 솔루션 기업'으로 탈바꿈하고 있다"며 "기아 전기차의 오늘과 내일을 기록한 NFT에 많은 관심을 부탁한다"고 했다. 

0
0
I love this posting (Send donation)
로그인

Comments 0개, 60자 이상 댓글에는 토큰 50개 (BUGS)를 드립니다.
50 tokens (BUGS) will be given to comments longer than 60 characters.
Show all comments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 포스트
본문용 사진 권장 사이즈 가로폭(넓이)기준으로,
가로형사진 600px이내 / 세로형사진 260px이내 / 증명사진 180px이내
사진편집이 필요하다면? 사진편집하기 ▶ 편집사이트관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