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Book, Art, Movie 책&인문학
거의 모든 것의 역사

 

역사는 맞지만 그냥 역사가 아니라 과학사다.

 

과학에 대해 완전 문외한이었던 작가의 단순 호기심에서 시작한 일로, 수년간 각종 문헌과 전문가들을 발로 뛰어 찾아다니며 집필한 과학교양서이다.

 

그렇기에 과학에 대해 잘 모르는 사람이 읽어도 좋은 책이다. 특히 유명한 과학자들의 여러 일화들은 과학이 재밌다는 착각 마저 들게 한다.

 

다만 책 자체가 볼륨이 있는 책이고, 글자크기와 배치 또한 촘촘하게 되어 있다. 구판 기준이니 신판은 어떨지 모르겠다.

0
0
I love this posting (Send donation)
로그인

구본현의 다른 포스트 보기
Comments 0개, 60자 이상 댓글에는 토큰 50개 (BUGS)를 드립니다.
50 tokens (BUGS) will be given to comments longer than 60 characters.
Show all comments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 포스트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