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Travel(여행) 기타
왜 우리나라나 외국이나 기념품은 비슷할까요?
 

 

등산기념품의 도안에 있어서는 한국적인 분위기가 물씬 풍기지만, 종류나 재질에 있어서는 외국과 유사하다는 느낌을 지울 수 없습니다.

그 까닭은 별게 아니죠. 우리가 적극적으로 외국의 것을 차용하여 한국식으로 변형해 왔기 때문입니다. 아래는 그 한 예입니다.

1974년 7월, 한국농가공산품개발본부에서는 한국 '최초'로 "해외토산품 도록"을 만듭니다. 도록의 도(圖)에 해당하는 글자가 위트가 있군요.

해외의 관련 자료를 구입 가능한 만큼 구입하여 소개하고 있는데요.

순서는 인형, 수제품. 목각. 왕골, 석재. 도자기. 조개. 뿔, 합성재지 등입니다

 

클릭하면 확대됩니다. 발행인의 변을 볼 수 있는데요. 당시 관광산업과 민예품에 대한 당시의 시각을 잘 보여줍니다.

'수출만이 살길이다'라는 모토로 뛰던 시절, 관광산업에 있어서 '전통과 현대적 재변용'에 대한 고민을 읽을 수 있습니다. 

아래는 몇몇 사진들을 모셔옵니다. 클릭하면 확대됩니다.

우선 우리 눈에 익은 놈을 소개합니다^^

메이벅스가 눈에 확 들어오네요...~~~

 

지금은 만나기 쉽지 않지만, 한때는 이런 목제 기념품들도 집집마다 한두개씩 있었습니다.

 

그때 그시절 해인사 입구에서 팔았던 실제 목마 상입니다.~

필통과 재떨이는 전세계적인 기념품이었죠. 할아버지나 아버지에게 선물용 설악산 기념 재떨이는 아직까지 많습니다. 집안방에서 담배를 마음대로 피울 수 있던 시절을 반영합니다.

에펠탑은 아직도 프랑스 파리의 대표적인 기념품 도안인 것 같습니다

 

뿔종류로 만든 기념품들입니다.

소뿔과 오른쪽 하단의 여인상은 코끼리 상아로 만들었습니다.

 

일제시대때 금강산에서 뿔로 만든 이 기념품을 보시려면 --> 여기를

 

합성수지..

플라스틱을 일컫는 말로 여기에는 아크릴, 멜라닌 등등 여러가지가 있었습니다.

지금은 좀 천대받겠지만, 저시절에는 '공산품'을 선호하던 시절이라 또다른 이야기이죠....~

 

 

인형과 수예품입니다. 재질은 여러가지이네요. 일본의 인형들도 많이 싣고 있습니다.

이승만 정권때는 정부의 반일정서가 심했습니다. 따라서 관광 표지판 등등에서 일본어를 볼 수 없었습니다. 그러나 1970년대에는 역전되어 외국인 관광객들 중에 일본인들이 거의 7,80퍼센트라는 압도적으로 1위를 차지했습니다. 

이런 시대상을 반영하고 있습니다.

이렇게 해서 56페이지나 되는 책자가 완성되었습니다.

 

애초 이 기념품들은 물론 한국을 찾은 구매력이 있는 외국인들을 주 대상으로 상정한 것이겠죠.

당시 서울과 전국의 호텔에는 기념품가게가 상당히 큰 규모로 있었고, 경주 등 유명 관광지에도 상당히 큰 규모로 자리잡고 있었죠. 수학여행온 학생들 수백명이 일시에 찾아 기념품을 한두개씩 골라도 좋을 정도로... 지금은 모두가 썰물처럼 빠져버렸지만 말이죠....

이상 그때 그시절 우리네 이야기였습니다...~~~

 

 

4
0
I love this posting (Send donation)
로그인

등산박물관의 다른 포스트 보기
Comments 4개, 60자 이상 댓글에는 토큰 20개 (BUGS)를 드립니다.
20 tokens (BUGS) will be given to comments longer than 60 characters.
Show all comments
  • 바라보기(qkfkqhrl)VIPVIP 2019-08-18 16:00:00

    목각기념품이 인상깊네요.
    목각은 지금도 충분히 그 가치가 있는것 같습니다.
    계속 발전시켜봄직합니다.
    시대사믈 보게되는 등산박물관 참 좋습니다.
    발전을 빕니다.   삭제

    • 규니베타(ai1love)VIP 2019-08-16 17:17:57

      기념품이 참 다양했었나보네요
      요즘은 어느 지역을 가도 중국에서 제작된 제품을 가져다놓는지라... 다 똑같더라구요   삭제

      • 메이블록(maybugs) 2019-08-16 16:04:21

        무당벌레가 눈에 들어오니 재밌네요.^^
        해인사 입구에서 팔았다는 목마상은 탐이 납니다.
        지금과 크게 다르지 않고 요즘 기념품 가게에도 그대로
        있을법한 것들이네요.   삭제

        • 하하호호(culam92)VIPVIP 2019-08-16 14:36:32

          도록이 정말 세월이 느껴지네요ㅎㅎ 잘 보았습니다. 정말 관광지나 면세점에서 볼 수 있는듯한게 많이 있네요 하지만 코끼리 상아로 만든건 가격이 엄청 나갈것 같은 느낌입니다. 추천과 후원 드리고 갑니다~   삭제

          icon인기 포스트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