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x
상단여백
HOME Life 일상생활(자유주제)
꼬막의 계절

꼬막의 계절이 돌아왔습니다.

전남 보성에서는 지난 목요일부터 오늘까지 벌교 꼬막 축제도 했었네요. 내년에는 축제 구경도 한번 생각해봐야겠습니다.

11월부터 3월까지가 제철이라고 하는데요.

꼬막에는 단백질과 비타민, 필수아미노산이 균형 있게 들어있어 어린이 성장발육에 좋고 타우린 성분이 들어있어 독성물질 해독, 간 건강에도 좋다고 하구요. 철분과 각종 무기질 성분을 함유해 빈혈에도 좋다고 합니다.

남편이 워낙 꼬막을 좋아해서 3월 지나고도 몇 번 해먹었는데 삶을 때 벌써 냄새부터 이상하더라구요. 두어 번 상한 꼬막으로 마음만 상했다가 11월이 되어 바로 꼬막을 사왔습니다.

저희는 주로 꼬막을 삶아서 양념장을 얹어 먹습니다.

적당히 소금을 풀어넣은 물에 꼬막을 담그고 검은 봉지를 씌워 1~2시간정도 해감을 시킨 후 깨끗하게 씻어서 거품이 일어날 때까지 3~5분정도 삶아냅니다. 너무 오래 삶으면 질겨집니다.

잘 식힌 후 숟가락으로 껍질을 벗기고 간장, 파, 마늘, 고춧가루, 참기름 등으로 양념장을 만들어 끼얹으면 완성입니다.

꼬막이 손이 많이 가고 번거로운 음식이긴 한데 겨울에만 먹을 수 있는 별미이고 건강에도 좋고 입맛 돋우는 음식인 것 같습니다.

시간 내셔서 꼬막 요리에 한번 도전해보세요.

쫄깃쫄깃한 식감과 풍부한 맛에 혹시 입맛이 없으신분들은 사라진 입맛이 돌아올 지도 모르겠네요^^

<이마트에서 두 팩 사왔더니 딱 두 접시 나왔네요^^>

 

5
0
I love this posting (Send donation)
로그인

은빛태양을사랑할래의 다른 포스트 보기
Comments 6개, 60자 이상 댓글에는 토큰 20개 (BUGS)를 드립니다.
20 tokens (BUGS) will be given to comments longer than 60 characters.
Show all comments
  • 메이블록(maybugs) 2019-11-04 15:45:46

    11월부터가 제철이군요. 10월달에 조금 덜 맛있다 했습니다. ^^
    제철 꼬막 11월에도 먹어야겠습니다. 막걸리를 부르는 마지막
    사진에 인사를 해야할지..^^   삭제

    • 상큼체리걸(hyedn85)VIP 2019-11-04 13:04:53

      역시 꼬막하면.. 삶아서 양념 얹어서 먹는게 제일이고 보편적인것 같아요..
      저도 꼬막 완전 좋아하는데 괜히 침 고이는데요.. 저만 그런거 아니죵??ㅋ   삭제

      • momo(kondora)VIP 2019-11-04 09:36:15

        지난주 꼬막축제가 있었군요..
        사진으로 보는 꼬막이 상당히 맛있어 보이네요..
        저도 꼬막을 좋아합니다..
        그중 꼬막 초무침을 무척 좋아하죠..
        미나리와 오이, 깻잎을 넣어 초장에 함께 버무려 먹으면 맛이 최고죠..ㅎㅎ
        꼬막요리 생각에 아침부터 군침이 나네요..^.^   삭제

        • 박다빈(parkdabin)VIPVIP 2019-11-04 09:31:13

          저는 가족들이 꼬막 무침 좋아해서 작년에 꼬막 비빔밥을
          한 번 먹었는데 그때 그걸 너무 맛있게 먹었던 기억이 나네요. ^^
          말씀하신 것처럼 양념 척척 올려 먹는 게 제일 맛있는 것 같아요. ㅎㅎ   삭제

          • 느리게걷는삶(iski9235) 2019-11-03 21:05:26

            11월부터 3월이 제절이라니! 지금부터 딱이겠네요.
            사진을 보니 벌써 꼬막비빔밥이 땡기는것 같아요ㅎㅎ
            삶는 방법까지!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삭제

            • 바라보기(qkfkqhrl)VIPVIP 2019-11-03 21:05:21

              꼬막을 좋아 하시네요. 벌교꼬막 좋지요.
              벌교에 가면 꼬막을 자루에 담아서 문턱에 놓아두고 밟고 지나 다녔다고 들었습니다 그래야 이놈들이 죽지 않고 오래 산다고하더군요.
              옜날엔 그랬다고 합니다.
              풍문으로 들었소---   삭제

              icon인기 포스트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