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Life 나의 일기(My Diary)
가스렌지 버림

 

예전에 시골에서 쓰던 가스렌지를 이제서야 버렸네요.

그냥 버리느니 저희동네에 폐지 주우시는 할머님이 계셔서 갖다 드렸는데...

너무 좋아하시는겁니다...건강하라고 덕담까지 해주시고 너무 고마워 하셨어요. 

청소기랑, 플라스틱 서랍장, 그리고 만화책들을 비롯해서 박스 모아놓은거 가득이랑, 청소기까지 갖다드렸더니 젊은 사람이 고맙다고 그러시는데 제가 황송하였습니다.

사실 가스렌지는 사용이 가능한건데 삼발이(?) 그걸 도시가스용으로 바꾸는데 비용이 들어가요. 집에 인덕션레인지도 있고 또 사용하고 있던 가스렌지가 있어 필요가 없었어요.

가득찼던 창고가 아무래도 홀가분 해졌습니다.  

그리고 5칸 나무서랍장이 있는데 그걸 버리는게 목표입니다. 안에는 옷가지랑 타올밖에 없는데 자리를 너무 차지하고 있고, 또 이사할때 아저씨들이 테이프로 더덕더덕 붙이는 바람에 필름지가 다 벗겨져 버려 아주 흉하네요. ㅠㅠ살때는 30만원 정도 주고 샀던거였는데....아까워요.

다른집 같았으면 보상해달라고 했겠지만 저는 그냥 수고로움이 고마워서 뭐라고 말하진 않았어요. 그리고 요즘 시대에 너무 둔탁한 서랍장은 필요가 없을것 같네요.

이제는 이사할때도 간편하게 이동가능한걸로 해서 서로 덜 고생하게끔 하려구요. 세상이 이제 빌트인으로 교체되고 있으니 나중엔 다들 간단한 짐만 옮기면 되는 시대가 오는게 아닌가 싶네요. 

 

 

#가스렌지#재활용
3
0
I love this posting (Send donation)
로그인

눈빛반짝+ +의 다른 포스트 보기
Comments 5개, 60자 이상 댓글에는 토큰 20개 (BUGS)를 드립니다.
20 tokens (BUGS) will be given to comments longer than 60 characters.
Show all comments
  • 규니베타(ai1love)VIP 2020-01-15 16:01:31

    버리고 비우는게 마음 편하게 사는 방식이지요
    미니멀리즘을 실천한다는게 생각보다 어렵습니다
    사람들은 욕심이 있기 때문이랄까나...
    아깝기도 하고 살때는 정말... "이건 꼭 사야해"라면서 샀는데... 막상 버리자니...
    가지고 있으면 언젠가는 쓸것 같고...   삭제

    • 바라보기(qkfkqhrl)VIPVIP 2020-01-09 15:25:45

      이번에 저도 이사를 하면서 많은 가구들을 버리고 왔습니다. 그리고 가스 렌지는 시골로 보냈는데 lpg용으로 바꿔서 사용해야 되지요.ㅎ   삭제

      • Tanker(icarusme)VIPVIP 2020-01-09 15:10:24

        나에게는 쓸모 없어도 누군가에게는 귀한 물건이 될 수 있죠.
        요즘 아파트들은 왠만한 가전제품은 다 빌트인이 되어 있어 편하긴 합니다.   삭제

        • 은비솔99(rose3719) 2020-01-09 15:09:00

          저도 이사할때 빌트인 되어 있는곳으로 왔는데 이사갈때 가스렌지가 없는곳으로 가야 하면 사야 할듯..새로지은 빌라나 아파트들은 옷장이며 에어컨들이 달려 있어서 좋은것 같아요..^^   삭제

          • 소머즈(smzmr)VIP 2020-01-09 13:14:52

            쓸모는 있는데 필요가 없어서 다른 사람 가져가라고 내놓는 사람들이 있어요.
            그런데 가져가면 도둑놈으로 몰아가는 중상모리배들이 있어요.   삭제

            icon인기 포스트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