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장마
포토슬라이드 :
2020년 07월 25일 () | 알짬e

 

 

 

이틀 내리 내리던 비가 오늘 아침에는 잠시 멈추었습니다.

출근길에 긴 비로 인해 불어난 물이 금호강을 집어삼키고 있습니다.

2년 전인가 가을쯤 태풍이 왔을 때 이보다 물이 더 많았었는데

올해는 태풍이 오지 않았는데도 물이 가득 강을 채우고 있습니다.

오전에 잠시 그쳤던 비는 오늘 점심 때부터 또 강하게 내리고 있습니다.

말 그대로 ’장마‘인가 봅니다.

(아무래도 ‘장마’라는 말은 순우리말인가 봅니다. ‘긴 장(長)‘자라고 생각했는데 검색을 해 보아도 한자로는 ’장마‘를 찾을 수가 없습니다.)

 

0
0
I love this posting (Send donation)
로그인
Comments 0개, 60자 이상 댓글에는 토큰 20개 (BUGS)를 드립니다.
20 tokens (BUGS) will be given to comments longer than 60 characters.
Show all comments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