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봉숭아
포토슬라이드 :
2020년 07월 27일 (월) | 억수로빠른 거북이

 

 

 

 

 

시골에 갔다가 

봉숭아 꽃이 피어있는 것을 

오랜만에 보았습니다.

 

빨갛게 익어가는 

마지막 고추 사진은 서비스로다가....

 

1
0
I love this posting (Send donation)
로그인
Comments 3개, 60자 이상 댓글에는 토큰 20개 (BUGS)를 드립니다.
20 tokens (BUGS) will be given to comments longer than 60 characters.
Show all comments
  • 알짬e(alzzame)VIP 2020-08-04 23:31:44 122.37.***.***

    봉숭아 꽃 참으로 오랜 만에 봅니다.
    올해 들어서는 실제로 보지는 못하고 님의 사진을 통해서 보네요.
    감사하다고 해야겠지요.   삭제

    • Joogong(7paradiso)VIP 2020-07-29 17:09:29 124.61.***.***

      봉숭아 봉선화 차암 그리운 꽃입니다
      어머니 , 동생과 언니 요맘때가되면
      손끝에 백반가루섞어서 손톱마다
      비닐 씨우고 명주실로 칭칭 동여매고
      피가 안통해 쓰린데도 꾹꾹 눌러참고
      손톱에 물을 들이고는 했는데
      이제는 까마득한 추억으로만 남았네요
      추천 후원하고갑니다 감상 잘했습니다   삭제

      • 바라보기(qkfkqhrl)VIPVIP 2020-07-29 14:14:24 182.227.***.***

        울밑에 선 봉숭화야 내모양이 처량하다
        길고긴날 여름철에 아름답게 꽃필적에
        어여쁘신 아가씨들 너를반겨 놀았도다.
        맞는가 모르겠어요?
        흥얼거려봅니다.   삭제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