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Life 종합
부모의 마음

 

 

참혹한 전쟁 중 세 아이와 함께 피난을 가던
어머니가 숲 속에서 발이 묶였습니다.
인적 없는 숲이 안전할 것으로 생각했는데
하필이면 그곳에서 격렬한 전투가
벌어진 것이었습니다.

엄마와 아이들은 작은 동굴에 숨었습니다.
그리고 동굴 밖에서 들려오는 총소리와
포탄 소리에 며칠 동안 꼼짝도 하지 못했습니다.
가져온 먹을 것이 다 떨어지자 엄마와 아이들은
나무뿌리를 먹으며 연명했습니다.

엄마는 그나마도 아이들에게 먹이느라
하루가 다르게 말라갔습니다.

 

 

 

그러던 어느 날 한 무리의 군인이,
엄마와 아이들이 숨은 동굴 근처를 정찰하고 있었고
엄마는 아이들을 끌어안고 숨어 있었지만,
결국 군인들에게 들키고 말았습니다.

처음에는 숨어 있는 적군을 발견한 것인가
긴장하던 군인들은 여자와 아이들이라는 것을 알고
총구를 치웠습니다.

군인 중 장교 한 사람이 아이들을 끌어안고 있는
엄마의 모습을 보니, 측은한 마음에
먹을 것을 엄마에게 주었습니다.

 

 

 

아이들을 끌어안고 보호하던 엄마는
먹을 것을 보자 바로 삼등분해서 세 명의 아이들에게
먹이기 시작했습니다.

이것을 본 장교가 씁쓸하게 말했습니다.
“당연하다는 듯이 애들에게만 주고
자기는 안 먹는구나!”

그러자 그 옆에 있던 병사가
‘배가 덜 고픈가 보죠’라고 농담처럼 말하자
장교는 불같이 화를 내었습니다.

“아니다. 어머니라서 그렇지.
지금 어머니 쪽이 아이들보다 훨씬 더 굶주린 모습이
보이지 않는 것인가!”

장교의 말을 들은 다른 군인들은 자신들의
먹을 것까지 엄마 옆에 내려놓고 조용히
동굴을 떠났습니다.

 

 

 

 

이것이 바로 부모의 사랑입니다.
부모의 진정한 사랑은 자신의 이익보다
항상 자녀에게 아낌없이 모든 것을
주려 합니다.


- 따뜻한 하루 중에서 -

 

 

 

 

 

 

 

 

0
0
I love this posting (Send donation)
로그인

돌아온장고의 다른 포스트 보기
Comments 1개, 60자 이상 댓글에는 토큰 20개 (BUGS)를 드립니다.
20 tokens (BUGS) will be given to comments longer than 60 characters.
Show all comments
  • 루소(lusso) 2020-10-15 21:15:14 221.165.***.***

    좋은 말씀 감사합니다. 저는 특정 종교는 가지고 있지 않으나, 부모은중경에
    "부모의 은덕을 생각하면 자식은 아버지를 왼쪽 어깨에 어머니를 오른쪽
    어깨에 업고서 수미산을 백천번 돌더라도 그 은혜를 다 갚을 수 없다"고
    하신 말씀이 생각납니다. 좋은 글 감사드립니다.   삭제

    icon인기 포스트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