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Today's Mission 쓰러가기
Today's Mission
: 집에서 기르는 식물 포스팅하기
HOME Today's Mission
매년 마다 수능때가 되면...!

 

수능과 관련된 추억, 에피소드라...

저는 고등학교도 실업계를 졸업했고, 대학도 진학하지 않았고...

그래서 당연히 수능도 치지 않아서..관련 에피소드가 없어요... 

그렇다 해도.. 이번 미션을 놓치고 싶지 않아 이렇게 키보드를 두드려 봅니다..

생각해 보면 매년 해다마, 틀림없이 수능날이 되면 유난히도 날이 추웠던것 같아요..

그리고 그 매년 돌아오는 수능날이 이맘때즘이었던것 같은데..

제가 살고 있는 이 지역만 그런건지 전국적으로 그런건지 모르겠지만,

유난히도 날씨가 포근했던것 같아요...

참 귀신같이도 수능이 미뤄졌다는 걸 날씨도 아나봐요,,,

제가 듣기론 12월 초로 수능이 미뤄졌다는데, 아마도 틀림없이 그때즘이면 유난히도 추어지겠죠?

아마도??

암튼, 올 고3분들은 유독 힘들었고 가혹했을 한해 같은데요..

모쪼록 모두가 후회없을 수능날이 되었으면 하는 바램입니다

#오늘의 미션
2
0
I love this posting (Send donation)
로그인

상큼체리걸의 다른 포스트 보기
Comments 3개, 60자 이상 댓글에는 토큰 20개 (BUGS)를 드립니다.
20 tokens (BUGS) will be given to comments longer than 60 characters.
Show all comments
  • 카이져나이트(gaoblade)VIP 2020-11-22 12:25:48 1.231.***.***

    사회생활을 일찍 시작하셨군요. 진짜로 수능을 보면 진짜 심장이 떨리고 간떨어진다는 기분을 느꼈을 것입니다.   삭제

    • 무아딥(MuadKhan)VIP 2020-11-21 01:30:18 211.227.***.***

      우리나라에서는 대부분 수능 시험을 치르지만 체리걸님은 남들보다 조금 더 빨리 사회 생활을 먼저 시작하셨겠군요. 수능과는 상관없이 사회생활을 먼저 시작한 사람이야말로 윗사람이고 선배죠.   삭제

      • 바라보기(qkfkqhrl)VIPVIP 2020-11-20 15:02:21 58.184.***.***

        이번 수능을 보는 고3과 재수 삼수생님들 힘든 한해를 보냈을 겁니다.
        이런 분들에게 위로를 보내야 겠어요.
        아무튼 좋은 결과가 나오길 빌어봅니다.   삭제

        icon인기 포스트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