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Poem
인생 - 라이너 마리아 릴케

 

 

인생을 꼭 이해할 필요는 없다

인생은 축제와 같은 것

하루하루를 일어나는 그대로 맞이하라

길을 걷는 아이가 바람이 불 때마다

꽃잎들의 선물을 받아들이듯

 

 


아이는 꽃잎을 모아 간직하는 일에는

관심이 없다

머리카락에 행복하게 머문 꽃잎들을

가볍게 떼어 내고

 

 

아름다운 젊은 시절을 맞이하며

새로운 꽃잎으로 손을 내밀 뿐

 

 

 

 

 

 

 

 

0
0
I love this posting (Send donation)
로그인

돌아온장고의 다른 포스트 보기
Comments 0개, 60자 이상 댓글에는 토큰 20개 (BUGS)를 드립니다.
20 tokens (BUGS) will be given to comments longer than 60 characters.
Show all comments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 포스트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