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x
상단여백
HOME Review (리뷰)
월출산의 아름다움다시 가보고 싶은 산

6-7년 전에 가본 산이다. 바로 월출산.

엄청 힘들었던 것으로 기억한다. 산 정상에서 바라보는 경치 또한 매우 아름답다. 지금 가진 사진이 없어 내가 찍은 것은 올리지 못하지만.

올라갔다 내려올 때는 바라만 봐도 무서운 출렁다리를 건넜다.

보기만 해도 아찔하다.

내가 원래 높은 곳을 싫어하다 보니... 이 다리를 건너는데 많이 무섭긴 했다.

 

월출산은 달이 뜨는 산이라는 뜻이다.

출처 : 월출산국립공원 홈페이지

적은 면적에 (56.220㎢)에 암석노출지와 수량이 적은급경사 계곡이 많아 자연생태계가 풍부하게 유지되기에는 어려운 조건이지만, 식물 약 700종, 동물 약 800종이 서식하고 있으며, 오랜 세월 동안 암석지형에 적응해 온 생태적인 독특성과 난대림과 온대림이 혼생하는 위치 여건으로 그 보전 중요성은 매우 크다고 할 수 있다.

월출산국립공원 및 주변은 백악기 말의 불국사화강암이 관입한 화강암으로 구성되어 있다. 월출산국립공원은 다양한 풍화지형과 기암들이 발달하고 있는데 대표적인 화강암 풍화지형으로는 토르, 나마, 타포니, 그루브, 풍화동굴 등이 다수 관찰된다. 특히, 나마구조의 발달이 탁월하고 차별화되며 구정봉의 지명은 큰바위얼굴 형상을 한 장군바위 정상부 화강암의 풍화작용에 의해 9개의 오목하고 우물 형상의 나마구조에서 유래되었을 정도로 유명하다.

또한 월출산은 천년 이상의 역사와 국보 문화재를 간직하고 있는 도갑사와 무위사 그리고 우리나라에서 가장 높은 곳에 위치하고 있는 국보인 마애여래좌상은 문화재적 가치가 매우 높고, 월출산 주변에는 청동기시대 이래의 선사유적을 비롯한 옛 사람들의 풍물과 전통이 그대로 남아 있어, 가히 자연과 역사와 문화를 어우르는 "남도답사 출발지"로 손색이 없다.

주요 탐방로는 천황사터, 또는 바람계곡에서 천황봉 - 구정봉 - 도갑사로 이어지는 종주능선 으로 (약 6시간 소요) 오르막길이 급경사로 이루어져 체력소모와 안전사고를 조심해야 하지만, 사방이 탁 트여 능선상의 바위경관과 영암 및 강진 벌판의 아름다운 전원경관 조망이 일품이며, 우리나라에서 가장 높은 곳에 위치한 구름다리와 구정봉의 아홉 개 물 웅덩이, 그리고 미왕재의 억새밭은 대부분 탐방객이 꼭 한번 들려가는 명소이다.

천황사 입구, 도갑사 뒷편 등산로 입구, 무위사 뒷편 숲에는 각각 자연관찰로가 조성되어 있어 탐방객 스스로 월출산의 자연생태계와 문화자원을 학습할 수 있으며, 공원사무소의 전문직원이 안내하는 해설프로그램도 운영하고 있어 다양한 탐방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 출처 : 월출산국립공원 홈페이지 -

 

 

 

#월출산#명산#가보고싶은산
3
0
I love this posting (Send donation)
로그인

leeks의 다른 포스트 보기
Comments 5개, 60자 이상 댓글에는 토큰 20개 (BUGS)를 드립니다.
20 tokens (BUGS) will be given to comments longer than 60 characters.
Show all comments
  • 바라보기(qkfkqhrl)VIPVIP 2019-11-07 22:32:16

    월출산은 암석이 많고 물이 적은 곳이지죠. 학창시설 늘 지나치던 곳 영암에 있지요.
    그리고 암반이 좋아서 전문 암벽등반하시는 분들이 즐겨 찾는 곳이기도 했는데 요즘은 모르겠어요. 너무 오래되었네요.
    지금은 시설물들이 잘 되어 있을 것도 같아요.   삭제

    • 송이든(widely08)VIPVIP 2019-11-07 16:30:37

      저는 고소공포증은 없는 것 같은데 저렇게 움직이는 다리는 못 건넙니다. 고정되어 있는 자체도 무섭지만 안전불감증이 있어서도 그렇지만 속이 울렁거려서요.   삭제

      • Tanker(icarusme)VIPVIP 2019-11-07 15:07:31

        저 출렁다리를 저는 못건너갈 거 같은데요.
        산 중간중간에 바위들이 있는 거 보니 산세가 쉬워 보이지는 않겠군요.   삭제

        • 메이블록(maybugs) 2019-11-07 14:05:51

          한동안 종주산행을 주말마다 다니던 때의 기억을 더듬어 보면
          특히 몇몇 산들이 더 생각이 나는데요, 그 중에 겨울 월출산이 있네요.
          이참에 사진첩 한번 들춰 봐야겠습니다.   삭제

          • 은비솔99(rose3719) 2019-11-07 10:35:20

            저는 얼마전에 가족들과 강원도 출렁다리 다녀왔었는데 거기도 다리가 너무 흔들려서 무서웠던 기억이 나네요. 그리고 계단이 너무 많아서 엄마가 너무 힘들어해서 중간중간 쉬면서 갔는데 공기도 맑아서 정말 좋더라구요..^^   삭제

            icon인기 포스트
            여백
            여백
            Back to Top